전체검색 결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건강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79개
게시물
808개

1/81 페이지 열람 중


요가 게시판 내 결과

  • 건강하게 사는 10가지 요령USA투데이는 인터넷판을 통해 건강하게 사는 10가지 요령을 다음과 같이 소개했습니다. 1. 최소한 하루에 한번씩은 웃어라. 웃음은 혈관을 팽창시켜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주고 신진대사를 활발히 해준다. 2. 몸의 유연성과 근력을 강화시켜 주는 요가를 하라.3. 섹스를 자주 하라. 성 생활이 원만한 남성일수록 매사 의욕적이고 오래산다.4. 하루 7-9시간씩 잠을 충분히 자라.5. 기도하거나 명상하라. 하루 20분 정도의 기도나 명상은 혈압을 낮춰 주고 근심과 스트레스를 해소시켜준다.6. 매일 한 움큼의 아몬…

  • 요가를 이용한 건강 상식안녕하세요, 아메리칸 요가 학교 Director 김진이 입니다.신년을 맞이하여 이번 호 에는 요가를 이용한 건강 상식을 여러분과 함께 나누어 보도록 하겠습니다.요가 수행의 가치는 신체적인 부분과 정신적인 부분의 치료에 있습니다. 따라서 요가 수행은 신경조직 및 호르몬과 신진 대사에 자연스런 질서와 균형을 이루게 하고, 내분비 계통의 기능을 강화시켜 심리적 안정을 주며 스트레스에 대한 강한 저항력을 갖게 합니다. 또한 요가 수행은 병의 치유와 예비 역활을 합니다. 그래서 신체가 건강해지고 정신도 맑게 되며 우리…


애완동물 게시판 내 결과


특별한기프트 게시판 내 결과


와인 게시판 내 결과

  • 소량의 와인을 마시는 것이 기대수명을 몇 년간 늘리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같은 사실은 네덜란드 워게닝겐대학(University of Wageningen) 스트레펠 박사팀이 장기적인음주가 건강및 기대수명에 미치는 영향을 알기 위해 1990-1920년 사이 출생한 1,373명의 남성을대상으로 진행한 연구결과 나타났다.연구결과 하루에 한 잔 이하의 소량의 음주가 심혈관질환에 기인한 사망을 비롯한 전체적인 사망율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같은 결과는 술의 종류에 따라 달라 와인을 마시는 것이 증류주나 맥주를 마시는 것보다 인체에 이로운…

  • 국내에서도 중년층은 물론 20~30대 젊은 층에서까지 막걸리 열풍이 뜨겁다. 서민들이 주로 마시는 술로만 알고 있던 막걸리가 유산균과 필수아미노산, 식이섬유 등이 풍부한 웰빙주로 재조명을 받고 있는 것이다. 물론 불황 탓에 상대적으로 저렴한 술을 찾은 탓도 있다. 이제는 막걸리 특유의 누룩 냄새와 맛을 완화시켜주는 각종 과일을 섞어 만든 칵테일 막걸리, 와인 막걸리 등 다양한 막걸리도 나오고 있고, 막걸리 빚는 법을 배우려는 이들이 많아지면서 ‘막걸리 학교’까지 개설됐다. 막걸리는 최근 삼성경제연구소가 선정한 ‘2009년 10대 히…

  • 소량의 와인을 마시는 것이 기대수명을 몇 년간 늘리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같은 사실은 네덜란드 워게닝겐대학(University of Wageningen) 스트레펠 박사팀이 장기적인 음주가 건강및 기대수명에 미치는 영향을 알기 위해 1990-1920년 사이 출생한 1,373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결과 나타났다.연구결과 하루에 한 잔 이하의 소량의 음주가 심혈관질환에 기인한 사망을 비롯한 전체적인 사망율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같은 결과는 술의 종류에 따라 달라 와인을 마시는 것이 증류주나 맥주를 마시는 것보다 인체에 이…


커피&다도 게시판 내 결과

  • 커피 한 잔의 건강학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저 커피맛을 본 사람은 누굴까? 기록에 따르면 1875년 을미사변으로 러시아 공사관으로 피신한 고종황제가 처음으로 커피를 마셨다고 한다. 그후로 외국문화가 물밀듯이 들어오면서 커피가 일반인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고 이제는 '차'의 대명사로 불리워지고 있다.요즘은 국산차를 찾는 사람도 많지만, 아직까지도 '차 한 잔 합시다'하면 '커피 한 잔 합시다'로 받아들일 정도로 커피는 매우 친숙한 식품이다. 실내에서는 물론이고 밖으로 나가면 빌딩로비, 휴게소,공원, 상가 등 어디에서고 커피 자판기를 흔…

  • □ 박하차= 박하의 주성분은 산뜻한 향을 내는 ‘멘톨’로 한방, 양방에서 모두 약으로 쓴다. 박하차는 땀을 내고 열을 내리는 작용 외에 두통을 다스리고 위를 튼튼하게 만들어 준다. 잎, 줄기 모두 말려서 약용으로 쓰는데 감기로 인한 열이나 두통에는 잎을 사용한다. 잘 말린 잎을 잘게 썰어두었다가 1작은술에 끓인 물을 부어 잠시 두었다가 마신다.□ 구기자차=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에서도 즐겨 마시는 건강차. 꾸준히 마시면 면역력이 높아져 잔병치레를 하지 않는다고 한다. 또한 콜레스테롤, 혈당을 내리는 효과가 있고 피로 회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