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밤의 불청객! 계절성 불면증 > 알고자는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알고자는잠


 

한여름 밤의 불청객! 계절성 불면증

페이지 정보

작성자 yale 댓글 0건 조회 1,714회 작성일 11-01-21 11:20

본문

7, 8월 무더운 여름이 되면 반갑지 않은 친구처럼 찾아오는 불면증. 열대야의 불면증은 에너지를 충전해야 하는 숙면을 방해하면서 어지러움과 피로감 때문에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기도 한다. 여름에 찾아오는 계절성 불면증을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여름철에 불면증이 많이 생기는 이유
여름철 불면증의 가장 큰 이유는 수면 환경의 변화다. 첫 번째는 날씨가 매우 덥기 때문이고, 두 번째는 습도가 높은 데 따른 불쾌감 때문에 숙면이 힘들다. 세 번째는 일조량의 변화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잠들기 전에는 자극을 덜 받아야 긴장이 풀리고 근육이 이완된다. 해가 떠 있는 시간이 길면 밤늦게까지 활동량이 많아지면서 잠 잘 타이밍을 놓치게 되는 것이다.

불면증 치료를 받아야 되는 경우
흔히 여름철을 중심으로 나타나는 불면증은 전문적인 치료를 받아야 할 정도로 심각하지 않다. 더운 날씨 때문에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다음과 같은 증상을 보일 때는 병원 치료를 받아보길 권한다.
첫 번째는 특별한 이유 없이 잠이 오지 않는 경우다. 충분히 잠을 편안히 잘 수 있는 환경임에도 잠이 오지 않을 때는 치료가 필요하다. 하지만 본인이 불편하다고 느끼지 않는다면 그리 심각하게 생각할 필요는 없다. 두 번째는 낮에 직장에서 일하는 데 피곤함을 느낄 정도로 지장을 주는 경우다. 이때에도 치료가 필요하다. 하지만 이 역시 본인이 느끼기에 낮에 회사에서 일하는 데 아무런 지장이 없다면 심각한 수준은 아니다.

‘수면제’보다는 ‘원인’을 제거하는 게 중요
여름철 불면증의 원인은 대개 환경적인 이유이며 일시적으로 나타난다. 때문에 자가 진단으로 수면제를 복용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수면제보다는 불면증이 생기는 원인을 제거하는 게 훨씬 효과적이기 때문이다. 원인은 위에서 언급한 대로 높은 온도와 습도, 일조량의 변화 등에 있다. 때문에 이에 따른 생활습관을 변화시키는 것이 올바른 방법이다.

침실 분위기 침대는 오로지 잠을 자기 위한 공간으로 생각하고 침대에서 책을 본다거나 다른 일은 하지 않도록 한다. 침실에는 어두운 조명을 사용하고 조용한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좋다. 또 끈적거리지 않게 약간은 서늘한 온도를 유지하도록 한다. 수면안대와 귀마개 사용도 숙면에 도움을 준다.

규칙적인 생활 잠이 들려면 몸과 마음이 이완돼야 한다. 때문에 늦게까지 자극적인 운동이나 격한 활동을 하지 않는 것이 좋다. 해가 길어져도 매일 일정한 시간에 귀가해서 서서히 잠 잘 준비를 하고 일정한 시간에 잠을 청한다. 특히 낮잠은 절대 금물이다.

목욕하는 습관 사람의 체온은 시시각각 변한다. 잠을 자기 전에는 체온이 낮아야 잠이 잘 온다. 때문에 여름에는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해서 체온을 낮추고 쾌적한 상황에서 잠을 청한다. 단, 너무 뜨겁거나 차가운 물로 샤워를 하면 오히려 정신이 번쩍 들게 각성시킬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TV 시청 자제 TV에서 나오는 빛은 수면 호르몬을 억제해 잠드는 것을 방해하기 때문에 잠이 들어도 뇌가 각성돼 깊이 잠들기 어렵다. 때문에 잠들기 1시간 전에는 TV를 시청하는 것보다 조용한 음악을 듣거나 자극적이지 않은 책을 읽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

숙면에 도움이 되는 음식 vs 방해가 되는 음식
여름철에는 해가 길기 때문에 야외 활동이 많아져서 야식을 자주 먹게 된다. 하지만 잠들기 전 과식을 하면 소화기관이 열심히 운동을 하기 때문에 숙면을 취하기 힘들다. 숙면을 위해서는 과식은 절대 금물이다. 또 각성을 시키는 카페인이 들어 있는 커피나 홍차 등도 잠들기 몇 시간 전에는 피해야 한다. 간혹 술을 먹으면 더 잠이 잘 온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하지만 알코올 역시 잠을 깨우기 때문에 숙면에 방해가 된다는 것을 잊지 말자.

반면, 너무 배가 고파도 잠들기 힘들다. 숙면을 위해서 미지근한 우유 한 잔을 많이 먹는데, 이는 우유에 편안함과 만족감을 주는 성분이 다량 함유됐기 때문이다. 이 밖에 두부, 바나나, 감자 등 복합 탄수화물 식품에도 비슷한 성분이 들어 있기 때문에 적당량을 먹으면 숙면에 도움이 된다.

불면증에 도움이 되는 TIP
■ 규칙적인 생활을 한다.
■ 가급적이면 낮잠을 피한다.
■ 매일 일정한 양의 운동을 한다.
■ 잠들기 전에 커피나 술을 자제한다.
■ 잠들기 전에 과식하지 않는다.
■ 침실은 어둡고 조용하게 꾸민다.
■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한다.
■ 잠들기 1시간 전에는 TV 시청을 자제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