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라이프 4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헬스라이프


 

Total 1,426건 4 페이지
헬스라이프 목록
오랜 시간 앉아 있는 사람은 암 발병 위험이 크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워싱턴 대학교 의과대학 연구팀이 관련 연구자료 43개를 조사 분석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연구팀이 연구 대상자의 평소 활동량과 암 발생 이력을 조사한 결과, 하루에 1시간 이상 앉아서 일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암 발생 위험이 66%까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규칙적으로 운동한 사람이라도 장시간 앉아서 일하거나 TV를 보는 사람은 오래 앉아 있지 않은 사람보다 암 발생률이 높았다. 오래 앉아 있는 습관은 남성의 결장암…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3 조회 310 더보기
위생에 대한 기준은 애매모호하고 불확실하다. 청결을 중시하는 사람들에게는 불쾌하고 더러운 행동이 또 다른 사람에게는 대수롭지 않은 문제가 되기 때문이다. 또 일반적으로 더럽다고 생각하는 물건이 생각보다 위생적이거나 별다른 생각 없이 사용하고 있는 물건이 세균 덩어리인 경우가 있다. 가령 화장실 비누통 버튼이나 식당의 메뉴판에는 생각보다 많은 세균들이 살고 있다. 이에 미국 폭스뉴스는 사람들이 아무렇지도 않게 하는 행동 중 사실상 세균에 감염되기 쉬운 행동들을 보도하고 이러한 행동을 자제할 것을 권장했다. ◆생…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3 조회 303 더보기
건강을 지키는 마법의 오일 Españolar Extra Virgin Olive Oil 올리브는 인류 역사상 가장 오래된 농작물이다. 지중해 연안에 있는 올리브 나무들의 평균 수령은 500년이 넘는다고 한다.평화와 불멸의 상징인 올리브는 건강을 지켜주는 천혜의 명약으로 활용된다. 아주 오래 전부터 지중해에서는 올리브 오일을 다양한 용도로 활용해왔다. 올리브에는 항산화제로 유명한 폴리페놀과 토코페롤, 스쿠알렌 등의 성분이 풍부해 세포 노화를 막아주고 피지가 산화되는 것을 방지한다. 또 불포화지방산과 비타민E, 프…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2 조회 334 더보기
흔히 아로마세러피로 알고 있는 향기요법은 향기 나는 식물을 사용하는 치료법으로, 의술이 발달하기 훨씬 이전부터 몸과 마음의 건강을 위해 사용해 왔다. 유래는 고대 이집트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문헌에 따르면 고대 이집트인들은 미라의 방부처리, 종교의식과 여인들의 화장수에 향을 이용했다. 중국이나 인도에서도 향을 이용했다는 기록이 있고, 중세를 거치면서 향은 치료수단으로 사용되었다. 식물에서 추출한 방향성 오일을 이용하는데, 다양한 종류의 나무·풀·꽃·뿌리 등에서 추출한다. 이 오일은 신체의 회복력을 높이고 스트레스로 발생하는 신…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2 조회 254 더보기
여름의 문턱에서 제철과일만큼 입맛 당기는 것이 없다. 껍질을 깎아 속살을 드러낸 과일을 풍성하게 접시에 담아내면 기분까지 상쾌해지기 마련이다. 그동안 벗겨낸 과일껍질을 쓰레기통에 바로 버렸다면 이제부터 생각을 바꿔볼 필요가 있다. 과일은 알맹이뿐만 아니라 껍질에도 영양소가 가득하기 때문이다. 농약 때문에 영양 많은 과일껍질을 먹기 두려워할 필요도 없다. 식약처 조사에 따르면 대형마트와 시장에서 판매되는 과일의 99.8% 이상은 잔류 농약이 검출되지 않거나 기준치 이하의 미량이었다. 농약이 남은 과일도 과일용 세척제로 씻…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1 조회 240 더보기
지난해부터 해독 주스 열풍이 불고 있다. 그 중에서도 선재광 박사의 '청혈 주스'는 몸속 독소 배출은 물론, 핏속 독소를 제거해 피를 맑게 해주는 '청혈淸血 효과'가 뛰어나다고 해서 인기다. 피가 오염되면 건강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혈압․당․지방 등의 수치가 올라가고, 결국 질병으로까지 이어지는데, 원인은 모두 한 가지 '핏속 독소'로부터 시작된다는 것. 청혈주스의 재료 중 '생강과 양파'는 해독 작용이 뛰어난 식품인데, 피를 맑게 하는 '청혈 효과'가 특출하다고 한다. '청혈 주스'는 생과일과 생채소를 섞어 믹서에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0 조회 356 더보기
비타민D가 부족하면 일찍 사망할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샌디에이고 캘리포니아 대학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수 세드릭 갈런드 박사는 혈액 속의 비타민D 수치를 나타내는 혈중 25-하이드록시비타민D(비타민D 대사산물) 수치가 30ng/ml 이하인 사람은 이상인 사람에 비해 조기 사망 위험이 2배 높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데일리 메일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갈런드 박사는 “그 동안 발표된 비타민D 혈중수치와 사망률을 분석한 총 32편의 연구논문을 종합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30 조회 289 더보기
날이 더워지면서 땀을 통한 수분 배출량이 늘어나고 있다. 이럴 때 물을 충분히 마시지 않으면 탈수증상이 나타나고 피로감이 축적되는데다 피부 노화까지 촉진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평소 하루 권장량의 물을 제대로 마시는 사람은 많지 않다. 이에 건강정보지 프리벤션이 물을 좀 더 마시기 위한 레시피를 보도했다. 평소 탄산음료를 좋아한다거나 물을 음료처럼 마시고 싶은 사람은 탄산수를 이용해 만드는 것이 좋다. 또 만든 물은 냉장고에 시원하게 넣어두고, 곧바로 마시고자할 때는 얼음을 섞어 차갑게 만들어야 신선한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9 조회 276 더보기
결혼한 남성이 독신남성보다 훨씬 더 건강에 세심한 신경을 쓴다는 주장이 제기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국과학전문매체 라이브 사이언스닷컴은 전문기관에서 조사한 의료통계자료를 인용, 가정을 꾸린 남성이 그렇지 않은 남성보다 훨씬 더 건강관리에 민감해 평균적인 삶의 질에서 높은 분포를 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질병 통제 예방센터(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의 2011~2012년 통계자료를 살펴보면, 법적으로 혼인신고를 완료한 18~6…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9 조회 304 더보기
포옹이나 스킨쉽을 자주 하면 뼈가 튼튼해지고 다이어트 효과도 있으며 심지어 노화방지에도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 버클리 캠퍼스 생체공학과 연구팀은 생쥐 실험을 통해 옥시토신이 손상된 근육을 회복시키고 뼈를 단단하게 해주며 체중감량에도 도움이 되는 것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뼈와 근육이 손상된 늙은 생쥐의 피부에 9일 동안 옥시토신 호르몬을 주입했다. 연구 결과, 늙은 생쥐의 근육조직은 어린 생쥐 근육의 80% 수준으로 회복됐고 골다공증도 개선된 것 나타났다. 이에 대해 연구…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8 조회 321 더보기
세계 커피 생산량의 30~40%를 차지하고 있는 코페아 카네포라 품종으로 내린 진한 블랙커피 한 잔이 충치를 유발하는 세균을 억제함으로써 치아 건강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브라질 리오 데 자네이로 연합 대학 연구팀은 블랙커피가 치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연구를 시행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연구결과, 카페인이 많이 함유된 코페아 카네포라 원두를 사용한 블랙커피가 치아 표면에 형성된 플라그를 분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페아 카네포라는 아라비카보다 쓴맛이 강하며 카페인 함량이 높은 편이다.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8 조회 354 더보기
토마토에 들어있는 라이코펜 성분이 심혈관계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의 혈관 기능을 개선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영국 애든브룩 병원 연구팀은 심혈관계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에게 두 달 동안 매일 라이코펜 보충제 7mg씩 섭취하게 한 결과 라이코펜 섭취 전과 비교했을 때 혈관 기능이 개선됐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36명의 심혈관계 질환 환자와 36명의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했다. 연구팀은 연구 대상자를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에는 라이코펜 보충제인 아테로논(Ateronon)을 제공하고 다른 그룹에는 플라시보 알약…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7 조회 289 더보기
밤에 잠을 자지 않는 '올빼미족'은 게을러지거나 뭔가를 하고자 하는 동기부여가 잘되지 않는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노스웨스턴 대학 연구팀이 밤에 최소한 평균 6.5시간 수면을 취하는 123명의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연구팀은 일주일 동안 운동 기록기와 수면일기를 사용해 수면 변화를 측정했다. 또한, 국제신체활동설문지를 이용해 연구 대상자의 신체활동과 운동에 대한 동기부여 등을 조사했다. 연구 결과, 늦은 시간 잠자리에 드는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앉아 있는 시간이 많고 동기부여…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6 조회 269 더보기
국내 연구진이 '만병의 원인'으로 꼽히는 활성산소와 세포 간 상호작용의 원리를 밝혀내 화제다. 카이스트 바이오 및 뇌공학과 조광현 석좌교수팀은 'MLK3'이라는 단백질 인산화효소가 매개하는 '양성피드백 회로'가 활성산소의 농도를 좌우하는 핵심 인자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활성산소 농도가 낮으면 세포증식에 관여하는 단백질인 'ERK'가 활성화하고 농도가 높으면 세포사멸을 좌우하는 'JNK'가 활성화한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그동안 수수께끼로 남아있던 활성산소에 의한 상반된 세포반응의 원리를 규명한 것으로 노화 억제, 암 정…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2 조회 277 더보기
야생진드기 감염이 6월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지난 8일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국내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발생 현황과 역학적 특성'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야생진드기 바이러스 감염자 35명 중 16명(치사율 45.7%)이 사망했다. 특히 야생진드기 감염자 35명 중 9명이 6월에 감염되어, 야생 진드기 감염이 6월에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작은소참진드기에게 기생하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바이러스에 감염돼 생긴다. 1~2주간의 잠복…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1 조회 276 더보기
하루 8잔 정도의 물을 마시는 것은 건강을 지키기 위한 중요한 요건이다. 물은 마시는 그대로 소변으로 배출되는 것이 아니다. 혈액 내 산소와 영양분을 체내 곳곳으로 운반해 각 기관과 조직들이 원활하게 활동하도록 돕는다. 또 피부를 촉촉하게 가꿔 노화를 방지하는 역할도 한다. 반면 물을 마시는 양이 부족해지면 탈수화가 일어나 피부노화가 촉진되고 노폐물이 제대로 걸러지지 않아 건강상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근육에 잦은 경련이 일어나고 피로감이 쌓이는 원인도 수분 부족에 있을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루 8잔의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1 조회 264 더보기
커피 한잔, 콩 한 접시, 아스피린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바로 통증을 완화하는 진통효과가 있다는 점이다. 통증을 줄이려면 약을 먹는 것이 가장 간편하고 쉬운 방법이겠지만 음식 섭취는 진통제 역할을 하면서 건강한 영양분까지 섭취할 수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미국 건강정보지 프리벤션이 신체 각 부위에 통증이 있을 때 먹으면 도움이 되는 음식들을 보도했다. ◆체리와 강황=시큼한 체리를 20개 정도 먹으면 이부프로펜을 먹은 것처럼 통증이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소염진통제인 이부프로펜은 통증 유발물질을…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0 조회 286 더보기
건강한 여름나기 위한 물 섭취법 식전 30분부터 식후 1시간까지 소화·흡수 방해하므로 피해야 카페인 든 녹차·커피 '역효과'섭취량 1.5배의 수분 배출시켜 생수 싫다면 끓인 보리차 적당 기사100자평 페이스북  트위터 조선블로그 모바일| 스크랩메일인쇄글자 크게글자 작게입력 : 2014.06.04 09:37 식사 30분 전부터 식사를 다 마칠 때까지는 물을 마시면 안 된다. ▲ 식사 30분 전부터 식사를 다 마칠 때까지는 물을 마시면 안 된다. 물이 위액을 묽게 해 소화를 방해…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20 조회 399 더보기
녹차를 마시면 췌장암 발병 위험을 낮출 뿐만 아니라 암 진행 속도도 늦춘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LA 바이오메디컬연구소 연구팀은 녹차에 들어있는 활성성분인 EGCG라 불리는 에피갈로카테킨갈레트(epigallocatechin gallate)가 암을 일으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LDHA효소를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또한, 연구팀은 녹차에서 LDHA가 활동하지 못하게 하는 옥사메이트라는 효소 억제제를 발견했는데, 이 옥사메이트는 LDHA와 같은 방식으로 활동하며 암을 일으키는 LDHA의 활동을 느리게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19 조회 303 더보기
배추, 치아시드, 호두, 연어 등 체중을 줄이고, 면역력을 강화하고, 애정 생활을 향상시키고... 만약 이 세 가지를 모두 만족시키는 약이 있다면, 약국으로 사람들이 몰려들 것이다. 현실에서는 이런 약이 존재하지 않는다. 하지만 식품으로 눈을 돌리면 이런 효과를 얻을 수 있는 길이 보인다. 바로 슈퍼푸드들이다. 슈퍼푸드는 칼로리와 당분, 염분은 적지만 식이섬유와 각종 영양소, 식물성 화학성분인 피토케미컬이 풍부하게 들어있는 최고의 식품을 말한다. 건강 정보 사이트 '닥터프랑크리프먼닷컴(drfranklipman.co…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7-02 07:18 조회 329 더보기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