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시인의 사회' 美배우 윌리엄스 사망..자살 추정(종합) > 세상은요지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세상은요지경


 

'죽은 시인의 사회' 美배우 윌리엄스 사망..자살 추정(종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미 댓글 0건 조회 535회 작성일 15-07-17 06:37

본문

미국 할리우드의 연기파 배우 로빈 윌리엄스(63)가 11일 (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티뷰론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이 지역을 관할하는 마린 카운티 경찰국이 밝혔다.

사망 선고 시각은 이날 오후 12시 2분이다.

경찰은 예비 조사 결과 사망 원인이 질식인 것으로 보이며 자살로 추정되지만 확실한 것은 조사를 더 해 봐야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 1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티뷰론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미국 할리우드의 연기파 배우 로빈 윌리엄스(63)


예비조사 결과 그가 살아 있는 상태에서 마지막으로 목격된 것은 10일 오후 10시께 집에서였다고 경찰은 밝혔다.

윌리엄스는 부인과 함께 이 집에 거주하고 있었다.

경찰은 12일 오전 11시에 샌 라파엘에 있는 경찰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윌리엄스의 사인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70편이 넘는 영화에 출연한 윌리엄스는 '굿 윌 헌팅'으로 1997년 아카데미상 남우조연상을 받는 등 할리우드에서 연기파 배우로 손꼽혔다.

그는 1970년대 말에 코미디언으로 연극 무대와 영화·TV에 출연해 연예계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으며, '굿모닝 베트남', '바론의 대모험', '백 투 네버랜드', '후크', '알라딘'(애니메이션 목소리 연기), '토이즈',. '나인 먼쓰', '미세스 다웃파이어', '쥬만지', '플러버' 등에서 코믹 연기를 펼쳤다.

그는 희극배우로 연기를 시작했지만 '굿 윌 헌팅', '사랑의 기적', '죽은 시인의 사회', '천국보다 아름다운' 등에서는 진지한 연기로 사람들을 감동시키기도 했다.

윌리엄스는 TV 코미디 시리즈 '모크 & 민디', 영화 '굿모닝 베트남', '미세스 다웃파이어', '피셔 킹'으로 골든글로브상을 받았으며, '알라딘'으로 받은 특별공로상과 세실 드밀 상까지 합하면 6차례나 골든글로브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윌리엄스의 아내 수전 슈나이더는 뉴욕타임스에 보낸 성명에서 "남편이자 가장 좋은 친구를 잃었다"면서 "가족을 대표해 사생활을 지켜달라고 요청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