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 스미스 부부, 이혼 임박…6천억 재산싸움 예정 > 세상은요지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세상은요지경


 

윌 스미스 부부, 이혼 임박…6천억 재산싸움 예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미 댓글 0건 조회 319회 작성일 15-07-16 06:37

본문

스포츠서울|입력 2011.12.12
 
[스포츠서울닷컴 | 오영경 기자] 할리우드 '잉꼬부부'로 소문난 윌 스미스(42)와 제이다 핀켓(39) 커플의 이혼이 임박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연예정보지 쇼비즈 스파이 등 외신은 지난 7일(현지시각) "윌과 제이다가 14년의 결혼 생활을 뒤로하고 파경을 향해 가고 있다"고 보도했다.
윌의 한 측근에 따르면 끝없는 싸움, 윌 스미스가 파티에서 밤을 지새고 각자의 침실에서 잠을 자는 것 등이 결국 이 커플을 분리시켰다. 이 측근은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그들은 오랫동안 대중을 속여 왔고 더 이상 거짓말을 하며 살고 싶어 하지 않는다. 각자 따로 잠자고 생활하는 것이 결국 두 사람의 사이를 극단으로 내몰았다"고 밝혔다.
 

 
▲'할리우드 잉꼬 커플' 윌 스미스 부부가 이혼이 임박했다는 소문에 휩싸였다./영화 '베스트 키드' 스틸컷
 
부부의 또 다른 지인은 "윌과 제이다는 끝났다. 그들은 이혼이 그들의 경력에 흠집을 낼 수 있다는 것을 걱정하기 때문에 여전히 체면을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그들은 끝났다는 게 틀림없다"고 말했다.
측근들은 윌-제이다 커플이 최대한 빨리 이혼소송을 진행할 것이며 5억 2천만 달러(약 6천억 원)가 넘는 재산을 나누기 위한 법적 공방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윌 스미스와 제이다 핀켓은 아들 제이든(13)과 딸 윌로(10)를 두고 있으며 윌의 전처에게서 얻은 장남 트레이(18)도 있다.
윌 스미스는 '히치' '인디펜던스 데이' '나는 전설이다' '행복을 찾아서' '맨 인 블랙' 등에 출연한 할리우드 톱스타로, 편당 2,000만 달러의 최고 몸값을 받는 초특급 스타다. 제이다 핀켓은 블록버스터 '매트릭스3 레볼루션' '레인 오버 미' '콜래트럴(Collateral)' 등으로 한국 팬에게도 널리 알려진 배우다.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