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골프


 

Total 300건 1 페이지
골프 목록
골프 장비, 즉 클럽과 볼의 성능이 나날이 향상되는 것은 골퍼에겐 기쁜 일이지만 골프협회 입장에선 그렇지 못하다. 용품의 발전으로 골프의 본질이 변질된다는 이유에서다. 미국과 영국의 골프협회는 골프의 과학화에 반발, ‘원점으로 돌아가자(Return to nature)’는 주장을 하고 있지만 미국과 일본의 거센 골프 상업주의에 힘을 잃은 상태다. 클럽과 볼의 진화를 반기는 아마 골퍼들에겐 용품사 측과 골프 단체의 대립에 별다른 관심을 보이지 않고 있다. 골퍼라면 누구나 ‘더 멀리’라는 욕심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6월 아주 재…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2 22:51 조회 2251 더보기
임팩트에서 볼은 이미 떠났기 때문에 이후의 동작들은 중요하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은 오산이다. 팔로우 스루는 볼의 비거리와 구질, 탄도를 결정한다.지난해 필자는 미국항공우주국(NASA)에서 근무하다 퇴직한 물리학자와 골프에 관한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 그 분은 골프를 하시면서 임팩트에서 더 많은 파워를 주기 위해 임팩트 순간에 집중적으로 강한 힘을 주고 그대로 멈춘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운동역학적인 관점선 잘못된 것이다. 100m 달리기 선수는 피니시 라인을 통과하고 나서 몇 십미터는 그대로 달려 나간다. 만약 피니시 라인을…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5 조회 3314 더보기
    백스윙의 탑(top of the swing)까지 진행된 스윙을 다시 임팩트(impact)까지 끌어내리는 것을 포워드 스윙(forward swing, 혹은 다운 스윙)이라고 한다. 이 포워드 스윙 중에서 중간 정도 이뤄진 상태를 하프웨이 다운(halfway down)이라고 하는데 먼저 하프웨이 다운의 첫 번째 단계에 대해서 알아본다.〈사진 1, 사진 2 참고〉1. (오른손 골퍼의 경우) 포워드 스윙의 시작은 왼쪽 무릎과 힙(hip)의 리드로 시작된다…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4 조회 2832 더보기
    연습장을 찾는 골퍼 대부분은 풀 스윙만을 열심히 연습한다. 그러나 그 중간 단계가 제대로 이뤄져야만 풀 스윙이 완성된다는 것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특히 스윙의 문제를 해결하려는 골퍼들은 중간 단계의 스윙을 점검해 보기를 권하고 싶다. 거울 앞에서 스윙 모양을 만들어 보고 실제로 하프 스윙으로 볼을 쳐보는 것도 좋다.이번엔 테이크 어웨이(take away)에서 백스윙의 탑(top of the swing)의 중간 단계인 하프웨이 백(h…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2 조회 2776 더보기
    이번주는 어드레스로 스윙의 준비를 끝내고 테이크 어웨이(take away)를 시작해서 하프 스윙까지 이르기 전 단계에 대해서 확인해 본다.이 단계의 스윙은 백 스윙의 일부이며 테이크 어웨이는 스윙을 위하여 클럽을 뒤로 빼는 동작을 의미하는데, 여기서 설명할 단계를 다른 백 스윙과정과 구분하기 위하여 편리상 백스윙의 두 번째 단계 혹은 테이크 어웨이Ⅱ라고 하겠다.<사진1> 참고1. 어깨 회전에 비해 엉덩이와 무릎의 회전은 1/2과 1/4이…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2 조회 3433 더보기
    골프 스윙은 어드레스로 시작해서 피니쉬로 끝을 맺게 된다. 골퍼들은 이 과정에서 생각할 것도 많고 지켜야 되는 원칙도 존재한다. 그러므로 중간 과정에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야 되는지를 단계별로 구분해서 이해한다면 본인이 스스로 스윙을 점검하면서 익히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따라서 이번 주부터는 골프 스윙을 단계별로 구분해 설명하고자 한다.우선 공을 치기 전에 자세를 취하고 클럽을 공 뒤, 즉 지면에 가져다 대는 어드레스 동작에 대해서는 이미 다…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1 조회 2502 더보기
    골프 그립(grip)은 양손이 일체감 있고 조화로우면서도 자연스럽게 잡아야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서는 획일화된 틀에 맞춘 그립이 아닌 골퍼의 신체적인 구조와 더불어 스윙의 특징을 고려하여 스윙을 위한 그립을 만들어 주는 것이 바람직하다.골퍼의 신체적인 구조와 스윙의 특징을 모두 감안하여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기본적인 방법을 소개한다.먼저, (사진1)과 같이 본인이 편안한 자세로 서 본다. 이 때 양손바닥이 몸을 향하고 있을 수도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10 조회 2148 더보기
    골퍼의 양손과 골프 클럽을 연결해 주는 것이 그립(grip)이다.골프는 양손으로 행해지는 운동이므로 그립은 양손이 조화롭고 일체감 있게 연결되어야 하며 골퍼의 특징에 맞게 최대한 자연스러운 모양으로 잡는 것이 중요하다.골프 그립 과정에서 양손이 연결되는 방식은 크게 오버래핑 그립(overlapping grip), 인터로킹 그립(interlocking grip), 베이스볼(baseball grip) 그립으로 나뉜다.◆오른손 골퍼의 경우오버래핑 그립은…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9 조회 2817 더보기
    모든 골퍼가 공을 똑바로, 그리고 멀리 보내기를 희망한다. 그러기 위해서 정말로 많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하며 여러 어려움을 겪게 되는데, 이렇게 어려운 과정을 거쳐야 비로소 성과가 있는 기술도 있지만 조금만 신경 쓰면 쉽게 효과적인 골프 스윙과 결과를 얻어 낼 수 있는 기술도 있다.그 중에 대표적인 것이 바로 볼 포지션(ball position)을 제대로 정하는 것이다. 클럽의 열림과 닫힘, 그리고 스윙 패스(swing path)를 보면 다운 스윙…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8 조회 3013 더보기
    스탠스(stance)는 어드레스시에 양발을 얼마만큼, 어느 방향으로 벌리고 서 있는지를 말한다. 즉, 발의 위치를 정해서 서는 것이다. 좋은 스탠스는 몸과 스윙의 안정성, 파워, 그리고 타구의 방향을 결정짓는 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너무 좁은 스탠스는 지지기반이 좁기 때문에 몸의 균형 유지가 어려워지고 자신 있는 스윙을 할 수 없게 된다. 더불어 상체와 하체의 꼬임이 원활하지 못하며 역피벗(reverse pivot) 현상을 일으키는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7 조회 2668 더보기
    골프 그립(grip)을 올바른 방법과 형태, 그리고 적당한 강도로 잡았다고 하더라도 스윙 과정에서 제대로 된 그립을 유지하지 못한다면 아무 소용이 없다.그립을 유지한다는 것은 어드레스시의 그립의 모양을 스윙이 마무리 될 때까지 그대로 유지하며 양손으로 견고하게 그립을 잡고 있는 것을 말한다. 어드레스 시에는 좋은 그립을 가지고 있다가도 백스윙의 탑에서나 피니시에서는 그립을 유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매우 많다.(사진1·2)이렇게 스윙 중에 그립을 유지…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6 조회 2645 더보기
    오른손 골퍼의 경우 골프 스윙은 왼팔로 해야 된다는 말이 있지만 이것은 잘못된 것이다. 오른손잡이는 오른손으로 공을 던져야 자연스럽고 멀리 던질 수 있는 것이 당연한 것처럼 골프 스윙에서도 오른손의 역할은 존재한다.다운 스윙에서는 왼쪽 무릎, 왼쪽 힙, 왼쪽 팔, 왼쪽 어깨의 순서로 다운 스윙을 리드해야 되지만, 왼팔로만 스윙을 하는 것은 가능한 일이 아니다. 골프 스윙은 양팔과 양손으로 이루어지며 양쪽이 조화롭게 움직이기 위해서는 한쪽만으로 스윙…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6 조회 2664 더보기
백스윙의 탑에서 왼쪽 어깨를 턱 밑으로 넣으려고 노력하는 골퍼들을 종종 볼 수 있다. 이러한 노력은 불필요할 뿐만 아니라 좋지 않은 결과를 낳는다.최근 한국 프로골퍼들이 미국에서 무대에서 많은 우승을 차지하며 뛰어난 기량을 과시하고 있고 국내 골프인구도 증가하고 있어 우리나라도 골프 강국으로서의 면모를 갖추어 가고 있다.그러나 한국에서 이뤄지는 골프 레슨 형태나 관련 이론들은 서양, 특히 미국의 것을 그대로 가져다 적용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서양인과 한국인의 신체적인 특징의 차이로 인해 잘못 인식할 수 있는 부분들이 존재한다.키…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5 조회 2835 더보기
    ▲ 사진3 - 세개의 지렛대백 스윙에서 왼팔을 무조건 펴야 된다는 것은 잘못된 생각이다.테이크 어웨이에서 백 스윙의 탑까지 이르는 동안 왼쪽 팔꿈치를 곧게 펴는 것은 대부분의 골퍼들에게는 가능하지도 않을 뿐더러 억지로 왼쪽 팔꿈치를 곧게 펴려고 한다면, 양팔과 어깨, 목, 그리고 등까지도 긴장되어 오히려 정확성과 헤드 스피드에 지장을 주게 된다.백 스윙의 탑에서 왼쪽 팔꿈치가 곧게 펴져도 자연스러운 동작에 전혀 지장이 없다면 몰라도 그렇지 않다면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4 조회 2748 더보기
    골프 스윙에서는 머리를 고정해야 된다는 말을 많이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는 골프 스윙을 근본적으로 망가트리는 원인이 된다.골프 스윙은 제자리에서 이루어지는 움직임이므로 그 공간 안에서의 몸의 꼬임과 풀림, 그리고 그를 통한 체중의 이동이 매우 중요하다. 흔히 머리를 고정해야 좋은 스윙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골퍼들이 종종 있는데 스윙 시 머리가 전혀 움직이지 않는다면 체중의 이동은 어렵게 된다.골퍼의 머리는 어드레스에서의 위치(사진1) 보다…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3 조회 2391 더보기
이번 칼럼에서는 올바르지 못한 스윙 궤도에 의해 발생하는 슬라이스와 그 해결 방법을 소개한다.골프 스윙은 몸과 공과의 거리를 두고 이루어지며 그 사이에는 골프 클럽이 존재한다. 공은 몸과 떨어져 있기 때문에 어드레스에서 백스윙의 탑까지 진행하는 과정에서는 양손과 클럽이 몸 뒤쪽 방향으로 진행되고, 다운스윙에서 임팩트까지는 다시 공 방향으로 진행되며, 임팩트 직후에는 또 다시 몸 뒤쪽으로 움직인다. 결국 스윙 전체를 놓고 보면 안쪽, 바깥쪽, 안쪽(inside-outside-inside)의 형태로 스윙이 이루어진다.이러한 클럽 헤드가…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2 조회 2404 더보기
슬라이스의 원인 중에서 클럽 페이스가 임팩트 시에 직각으로 만들어지지 않기 때문에 발생하는 문제를 극복하기 위한 방법 중에서 지난 주에 <그립 점검하기>와 <임팩트 모양 점검하기>에 대해서 알아보았다. 이번 칼럼에서는 <볼 포지션 점검하기>와 <왼 팔꿈치 점검하기>에 대해서 알아보기로 한다.◆볼 포지션 점검하기볼 포지션을 정하는 것은 클럽에 따라 볼 포지션을 바꾸는 방법과 무조건 왼발 뒤꿈치 앞쪽에 두는 방법이 있다. 그러나 어떤 방법이든 간에 드라이브 샷의 경우는 (사진1)과 같이 왼발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2 조회 2717 더보기
    슬라이스의 원인은 크게 보면, 임팩트 시에 클럽 페이스가 열려 있거나, 스윙이 급격하게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이다.임팩트 시에 클럽 페이스가 목표 방향보다 열려서 생기는 슬라이스는 임팩트 시에 클럽 헤드가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진행되서 발생하는 슬라이스보다 3배 정도 편차가 크다. 결국, 임팩트 시 스윙 패스(swing path)보다 클럽 페이스를 목표 방향과 직각으로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따라서 자신이 악성 슬라이스의 보유자라면 이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1 조회 2132 더보기
아마추어 골퍼들이 가장 고민하는 것이 바로 슬라이스(slice)일 것이다.슬라이스의 원인은 크게 보자면 두 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임팩트 시에 클럽 페이스가 열려 있거나, 혹은 스윙이 급격하게 아웃에서 인으로 이루어질 때 나타난다.오늘은 임팩트 시 클럽 페이스가 열려서 발생하는 슬라이스에 대해서 알아본다.골퍼들은 공을 원하는 거리만큼 멀리, 그리고 똑바로 보내는 것을 원한다. 그러기 위해서 골퍼들은 올바른 그립부터 시작해서 안정적인 피니시에 이르기까지 여러 가지 동작들을 반복적으로 수행한다.그러나 이 모든 과정들은 결국, 정확한 …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10:00 조회 3578 더보기
"백스윙을 천천히 하세요." 아마추어 골퍼라면 이런 말을 직·간접적으로 한 두 번씩은 들어봤을 것이다.그렇다면 정말 백스윙은 천천히 해야 되는 것인가?프로 골퍼들의 경우를 보면, 백스윙을 일반적으로 이야기하는 ‘천천히’ 수준으로 하는 선수는 많지 않다. 물론 프로 골퍼들의 숙련도와 체력 등이 아마추어 골퍼와 차이가 있다는 점은 인정해야 하지만 그것이 전부는 아니다.골프에서 스윙 전체의 빠르기를 표현하는 것이 템포인데, 세계 유명 선수들도 각자 다른 템포를 가지고 있다. 타이거 우즈나 벤 호건 등은 빠른 템포의 소유자이고, 어니 엘스…
작성자yale 작성일 11-05-11 09:59 조회 2397 더보기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