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손자병법 9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부부 손자병법


 

Total 895건 9 페이지
부부 손자병법 목록
최근 영국에서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남자 8500명을 조사한 연구결과가 한 의학저널에 실렸다. '당신의 아내는 당신을 사랑합니까'라는 질문에 '네'라고 답한 사람들은 '아니오'라고 답한 사람들보다 2배 정도 빨리 회복했다. 사랑의 효과가 이렇게 위대한 데도, 사람들은 사랑에 소홀하다. 자산관리, 재테크는 공부해도 사랑관리는 배우지 않는다. 권태로우면 쉽게 다른 상대를 만나 사랑에 빠지는 것을 꿈꾼다. 그러나 '사랑에 빠지기'와 '사랑하기'는 다르다. 김준기 마음과마음 정신과 원장(사진)은 말한다. "사랑에 빠진다는 건 상대방의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32 조회 467 더보기
부부싸움 할 땐 하더라도 폭언만큼은 참아주세요"부산여성의전화, 비폭력 대화 운동 전개       부산여성의전화에서 진행중인 '평화언어' 프로그램에 참가한 이들 모습.   "당신하고는 말이 안 통해""왜 그렇게 비비 꼬아서 말하니?""제발 화&…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31 조회 441 더보기
카메라를 드니 다들 긴장했다. 마주 보라고 주문했다. 처음엔 굳은 얼굴 쑥스러운 표정이었다. 곧 환한 웃음이 터졌다. 마주 보이는 곳에 있는 또 다른 나의 모습, 그만큼 편안한가 보다… . 위에서부터 시계 반대방향으로 남일우·김용림 부부, 남항우·박종예 부부와 딸 혜정씨, 강성명·김미현 부부, 백기형·이지영 부부부부는 닮는다는 말을 많이 하지요. 정말 그럴까요. 궁금증을 풀고자 자를 들었습니다. 3년차, 13년차, 26년차, 43년차…결혼 햇수가 서로 다른 네 쌍의 부부를 조사했습니다. 옛 사진과 지금의 사진을 놓고 꼼꼼히…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30 조회 444 더보기
《 이유를 알 수 없는 아내의 짜증이 늘었다. TV에서 보름달 얘기만 슬쩍 비쳐도 머리가 아프다며 끙끙댄다. 그렇다. 그 놈이 다가오고 있는 것이다. 시댁으로 가야 하는 한가위. 올해는 추석 연휴가 길다. 다행인가 불행인가. 맞벌이를 하는 며느리는 회사 일 때문에 늦게 간다는 핑계를 대기가 힘들어졌다. 끙~. 한 해의 풍요로운 수확을 축하하고 가족의 화목을 다지는 데 의의가 있다는 한가위. 가족은 같은 시간, 같은 공간에만 있어도 행복할까. 결혼을 해서 새 가족이 된 이들에게는 숙제 같은 추석이다. 오랜만에 만나면 피붙이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9 조회 415 더보기
병수발 들던 60代사망… 할머니도 남편곁 안떠나29일 오후 서울 중랑구의 한 2층 단독주택에서 윤모(65) 노인 부부가 욕실 앞에 나란히 쓰러져 있는 채 발견됐다. 윤 노인은 이미 숨이 끊어진 상태였고 그 옆에는 의식이 거의 없는 할머니가&n…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7 조회 425 더보기
여성 경제적 지위 향상 '기죽은 사위' 늘어심하면 이혼까지…대화통해 '상처' 풀어야#30대 중반의 이모씨.장모가 가구배치뿐 아니라 벽지의 색깔까지 결정할 정도로 간섭이 심하다. 아내는 시댁에 가는 것을 죽기보다 싫어한다. 이런 와중에 장모가 할머니에게 잘 하라고 충고했다. 할머니가 평소 어머니를 욕보인다는 생각이 강했던 그는 분노가 폭발했다. 고함을 지르고 깡패처럼 유리잔을 부쉈다. 자기 딸은 시댁 어른에게 대하는 태도가 그 모양인데 장모가 무슨 명분으로 자신과 할머니의 관계에 끼어드냐는 것이었다. 불만이 있어도 장모에게…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6 조회 407 더보기
《결혼 22년차였던 정미숙(가명·48·공무원) 씨는 올해 1월 딸(19)의 대학 합격을 확인한 며칠 뒤 서울가정법원에 이혼 소송을 냈다. 정 씨의 남편(49)은 5년 전 회사를 그만둔 뒤 특별히 하는 일 없이 술을 자주 마셨고 갈수록 주정도 심해졌다. 이들 부부는 7억 원짜리 아파트에 남편의 퇴직금으로 굴리는 주식도 있었지만 고정 수입은 정 씨의 월급이 전부여서 생활비와 교육비가 빡빡했다. 정 씨는 남편에게 알코올의존증 치료를 권했지만 거절당한 뒤 이혼을 결심했다. 》 하지만 이혼 소송을 내기까지 1년 이상을 꾹 참았다. 수험생인…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5 조회 421 더보기
“빨래 이렇게 개면 주름잡혀서 안된다고 했잖아. 그리고 행주는 왜 이렇게 더러워. 역시 너한테 맡기면 같은 일 두번 해야 한다니깐.” 우리가 흔히 듣는 아줌마의 ‘바가지’가 아니다. 주말 아침 부인을 향한 젊은 아저씨들의 ‘바가지’다. 부부의 전통적인 역할 모델이 바뀌고 있다. 특히 젊은 맞벌이 부부 사이에서 ‘집안일은 부인이 담당하고 남편은 도와준다’는 고정관념이 무너지고 있다. 김경희 중앙대 사회학과 교수는 “맞벌이 부부의 증가와 가부장적 질서의 약화로 인한 자연스럽고 긍정적인 변화”라고 평가했다. ◆ 집안일 더 잘하는 남편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5 조회 396 더보기
결혼 1년차인 ㅂ(28)씨는 남편과 너무 자주 싸워 고민이다. 사소한 문제에서 비롯된 말싸움이 감정싸움으로 번져 소리를 지르고 물건을 던지기까지 한다. 처음에는 결혼 초에 흔한 ‘기잡기’ 싸움으로 여겼지만, 이런 일이 계속되자 부부 대화 상담을 받을까 고민 중이다. ㅂ씨처럼, 부부 사이의 소통 문제로 고민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결혼정보업체 ‘비에나래’가 지난 5월 미혼 남녀 52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보니, 남녀 모두 결혼을 망설이는 이유로 ‘배우자와 조화롭게 잘 살 수 있을지에 대한 두려움’(남 58.4%, 여 61…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4 조회 409 더보기
미국 기혼자들은 성공적 결혼생활을 위해서는 부부 사이에 신뢰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미 NBC 방송은 비영리재단 퓨 리서치센터가 지난 2월과 3월 미국 기혼자 2,020쌍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 조사 결과를 소개하며 이처럼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3 조회 394 더보기
                [ 이혼까지 심층분석, 갈등-무시-역할중단 등 7단계 거쳐 ]                 < 서울가정법원 김요완 조사…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2 조회 385 더보기
    아이 보다 더 심한 ‘TV 중독·컴퓨터 게임광’     » ‘TV·게임과 외도하는 남편’   맞벌이 주부 조아무개(39)씨의 남편 이아무개(42·자영업)씨는 ‘리모콘족’이다. 텔레비전 앞에서 먹고, 마시고, 잠자고 심지어 양치질까지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1 조회 428 더보기
남편과 아내 사이= 김준기 지음. TV 부부 상담으로 대중에게 낯익은 정신과 전문의인 저자가 부부간 갈등 상황을 단계별로 지적해 각각의 상황에 맞는 처방을 내린다.  저자는 "그럴 줄 알았어, 당신이 뻔하지.", "그걸 머리라고 달고 다녀?",&nb…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1 조회 392 더보기
20일 해외 언론들은 학술지 “심리 과학 Psychological Science” 12월호에 실린 논문을 소개하면서, 손잡는 행위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확인되었다고 전했다.  논문의 저자는 미국 버지니아 대학교의 신경과학자인 제임스 코앤 교수가 이끈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20 조회 438 더보기
남자는 화성, 여자는 금성으로 지칭, 남녀의 근본 차이에 대한 이론을 제시해 전세계 독자의 큰 호응을 얻은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자」의 저자 존 그레이. 그가 지난 9월 21일 목요일, 독자들을 만나기 위해 내한했다. …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9 조회 465 더보기
법원에 신청하는 협의이혼 건수가 명절을 전후해 일시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서울가정법원(원장 이호원)에 따르면 올 1∼7월의 협의이혼신청 2058건 가운데 이혼사유(복수응답)로 ‘시댁 및 처가 갈등’을 꼽은 사건은 282건이었다. 이 중 ‘설’이 있었던&nb…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7 조회 449 더보기
가족 내 인간 관계가 급속히 변하고 있다. 특히 결혼으로 만들어지는 새 가족 관계의 변화가 크다. ‘며느리 사랑은 시아버지, 사위 사랑은 장모’라는 공식은 깨지고 있다. 며느리를 구박하는 시아버지, 시아버지에게 당당한 며느리, 사위를 꾸짖는 장모가…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6 조회 543 더보기
남성과 여성은 성격의 차이도 크다. 남자는 여자보다 공격적이고 폭력적이다. 왜 그럴까?  그 이유를 알기 위해 펜실베이니아 대학 연구팀은 1995년에 아무런 생각도 하지 않은 채 편안히 쉬고 있는 남녀의 뇌 활동을 양전자단층촬영법으로 관찰했다. 남자…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6 조회 524 더보기
오랫동안 쌓여온 노여움이나 적대감이 폐기능을 나쁘게 만들며 또한 노화의 자연스러운 과정인 폐의 파워의 자연 감소를 빠르게 진행시킨다. 이와 같은 연구결과는 미국 뉴저지 Medicine and Dentistry 대학 Lehrer박사팀이 'Normative Aging Study'에&nbs…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5 조회 527 더보기
지금, 행복하십니까?  영국 런던에서 25마일가량 떨어진 버크셔타운, 슬라우시에서는 재미있는 실험이 행해졌다. ‘행복’에 관한 이론이 실제로 효과가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한 실험이었다. 결과는 놀라웠다. 여름 동안 슬라우시는 행복의 열기에 휩싸였던 것이다. 이 실험은&…
작성자장미 작성일 15-06-10 22:14 조회 556 더보기
게시물 검색